태그 : 오르한파묵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달리북카페의 언니 '좀' 말려줘

언니 '좀' 말려줘얼마 전 북카페에서 있었던 일이다.카페에 들어서자 아르헨티나의 국민가수 메르세데스 소사의 노래가 흐르고 있었다. 호두나무로 만든 두꺼운 탁자 위에는 터키식 램프가 은은한 빛을 뿜어내고 있었다. “우쿨렐레 연주도 하시나 봐요?” 헤링본 마룻바닥 위에 놓인 걸 보고 묻자 주인이 말했다. “제가 예전에 언니 ‘좀’ 말려줘라는 우쿨렐레 밴드까...
1